대한한의사협회

의료봉사

  • 새소식
  • 의료봉사
  • ‘어르신 여름나기’ 한의약으로 돕는다
  • 날짜 : 2019-08-30 (금) 16:39l
  • 조회 : 37

부산대 한의전·한방병원, 울릉도 주민 대상 한의학 의료봉사 실시



부산대 울릉도.jpg

 

부산대학교(총장 전호환)가 학생과 주최로 한의학전문대학원과 한방병원이 경북 울릉군과 함께 지난 21일부터 23일까지 울릉읍 울릉초등학교 강당에서 지역주민 140여 명을 대상으로 한의의료봉사를 실시했다고 28일 밝혔다.

 

부산대한방병원 권정남·윤영주 임상교수 2명과 전공의 2명, 한의학전문대학원 재학생 7명 등 14명으로 구성된 ‘한의료봉사단’은 조를 나누어 3일간 울릉군 지역주민 141명을 진료했다. 한의사가 직접 한의진료와 의료상담을 실시하고, 침·뜸·부항 치료, 환자별 맞춤 한약 처방 등 지역 어르신들에게 의료봉사 활동을 펼쳤다.

 

이번 봉사활동은 국립대학육성사업의 지원을 받아 운영됐으며, 지난 6월 13일 체결된 부산대-부산교대-울릉군 간 교육의료봉사 등 상호 교류 협력에 관한 협약에 따라 시행됐다.

 

한편 울릉군의 인구는 2019년 현재 9737명이며, 이 중 60세 이상 노령인구가 차지하는 비중이 33.7%로 노령화가 급속히 진행됐다. 이에 따라 의료 혜택 및 시설은 수요에 비해 공급이 따라가지 못하는 상황. 부산대는 울릉군을 대상으로 지속적인 의료 혜택을 제공하고자 연차별로 한의·치의·양의 의료 봉사단을 파견한다는 계획이다. 그중 올해 첫 번째로 한의의료봉사단을 파견해 주민들로부터 큰 호응을 받았다.

이규철 기자
이전글 우즈베키스탄 찾은 KOMSTA 한의진료, '문전성시'
다음글 한의치료, 스포츠경기 선수들에게 매우 ‘효과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