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의계뉴스(RSS)

  • 새소식
  • 한의계뉴스(RSS)
  • 용인시한의사회, 용인시와 한의치매예방사업 추진 논의 (원문링크)
  • 날짜 : 2018-07-16 (월) 10:18l
  • 조회 : 739
용인시한의사회, 용인시와 한의치매예방사업 추진 논의
[한의신문=최성훈 기자] 용인시한의사회(이하 용인분회)는 지난 13일 용인시청에서 백군기 용인시장을 면담하고 관내 한의치매예방사업 추진 등 한의약사업 확대 방안을 논의했다고 16일 밝혔다. 용인시 내 65세 이상 노인 인구는 11만명으로 전체 용인시 인구의 약 13.8%다. 이 중 치매인구는 1만 1800명으로 10.7%의 유병률을 보이며 전국 평균을 상회한다. 이날 면담에서 용인분회는 용인시 거주 60세 이상 인구 중 경도인지장애 등 인지기능 저하자(치매 고위험군)를 대상으로 한의학적 치료를 실시해 치매를 조기 진단하고 치료하는 것을 제안했다. 이에 대해 황재형 용인분회 회장은 “어르신 환자의 경우 한방의료기관 이용률이 매우 높을 뿐 아니라 한의학적 접근으로 저소득 독거노인에 대한 포괄적 예방관리가 가능하다”면서 “지속 가능한 치매예방사업 모델 개발을 위한 근거가 마련되고, 민관협력을 통한 포괄적인 건강관리체계가 구현될 것”이라고 말했다.
이전글 건보 거짓청구 요양기관 34개소 명단 6개월 간 공표
다음글 전국 시도지부 및 분회 보험담당 임원 세미나